close_btn
조회 수 219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유일한 소망이신 하나님께 기도합니다[성상경]

 

2015년 8월 2일 주일예배 기도문


우리의 소망이신 하나님 아버지.

무더위 속에서도 비와 바람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상식이 더이상 상식이 아닌 세상이 되어가고 있는것 같습니다.

불의가 정의를 억합하여 고통속에서 슬픔과 두려움을 겪는 이웃들이 점점 더 많아지고 있습니다.


세월호 희생자 가족들의 슬픔과 억울함이 여전한데,

권력은 진실을 덮으려하고 국민들에겐 이젠 잊으라 합니다.


이 나라에서는 국정원의 민간인 사찰은 개인의 일탈이 되고,

청년고용대책이라는 명칭으로 노동시장 하향 평준화를 꾀합니다.


메르스추경이라 불리지만 메르스관련 책정된 예산은 얼마 되지 않습니다.

그 가운데 나라의 빚이 오천조가 넘는다는 주장도 있습니다.


힘든 현실앞에 저희는 각각 자신을 돌보기에도 여력이 없습니다.

그러나 자신의 삶에만 집착할수록 세상은 더 힘들어지는 이 악순환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점점 희망을 잃어가는데,

이 나라의 주류 기독교는 약자의 편에 있지않고,

권력의 편에서 불의와 비상식을 옹호하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당연히 성경적이지도 않습니다.


하나님아버지,

새길교회는 다른 교회이면 좋겠습니다.


보이지는 않지만 우리를 위해 일하시는 하나님.

하나님의 섭리와 구원이 우리를 인도하시고

깨닫는 지혜를 주셔서 주께 감사하게 하여 주세요.


하나님만이 유일한 소망이 된 이웃들에게

신실하신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새길교회가 되게 하여 주세요.


이 모든 말씀을 우리 인생길의 소망이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 드립니다.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71 정죄와 긍휼[진예수만] 2016.03.27 2429
170 익숙해진 시선에서 벗어나게 하소서[유미현] 2016.03.27 2097
169 새 길을 위한 기도[김희국] 2016.03.12 2199
168 하나님의 형상을 실현하게 하소서[문현석] 2016.03.12 2421
167 민족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기도[김기협] 2016.02.28 2166
166 살리시는 하나님[한인섭] 2016.02.27 2101
165 희망의 기도[전인백] 2016.01.26 2454
164 추운 자들의 평안을 위한 기도[천정희] 2016.01.18 2479
163 새해 첫 기도 [이영기] 2016.01.11 2984
162 열려있는 마음을 갖게 하소서 [노희권] 2015.12.31 2709
161 침묵하지 않게 하소서 [안윤경] 2015.12.29 2476
160 죽음과 깨침[손경호] 2015.10.27 2382
159 예수의 길을 걷기 원합니다[진예수만] 2015.10.19 2410
158 이산가족 만남이 평화 통일의 특별한 계기가 되게 하소서[한정상] 2015.10.15 2764
157 당신을 닮게 하소서 [문현미] 2015.10.07 2858
156 나눔으로 하나님 사랑을 맛보게 하소서[김용덕] 2015.10.07 2247
155 십자가의 고난[문현석] 2015.09.21 2645
154 새길, 또한 새롭게[한인섭] 2015.09.21 2694
153 가을에 누리는 관상의 시간[민병배] 2015.09.09 2445
152 그 인자하심이 영원하나이다[김경혁] 1 2015.09.01 239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