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조회 수 3651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성서본문 : 누가복음 4:31-37
* 말씀증거 : “연약함의 힘, 천국으로 들어가는 열쇠”
  • ?
    쉼표도노래다 2016.07.04 19:07
    자국에서 나는 먹거리가 자국에 가장 적합하다면, 한 나라의 영성은 그 나라에 가장 잘 맞을 것입니다.
    정현경선생님 설교를 들으면서 종교(특히 기독교)제국시대가 저무는 것을 느꼈습니다. 더 희망적인 건, '한국적 영성을 복원할 수 있는 기대였습니다.
    선생님께서 추구하시는 '살림이스트'는 초월神의 시대에서 내재(깊이)의神 시대로의 전환을 보여주시는 것 같습니다. '살아있음, 살아감' 속의 '살림'은 궁극적 '영성'이라 생각합니다.
  • ?
    찬곤이 2016.07.06 14:59
    우리 '새길살림'도 뜻깊은 의미를 발견하게 됩니다.
    간단하더라도 좋은 나눔을 올려주셔서 다시 듣는 말씀증거를 더 깊은 울림이 있게 해주시는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주일예배 미래위원회 서로배움팀 소개 1 찬곤이 2016.02.19 15594
353 주일예배 170101신년예배(길희성:정의의 하나님) 찬곤이 2017.01.04 3137
352 주일예배 161225예배(김두현,김옥순:나의 크리스마스) 찬곤이 2016.12.29 2871
351 주일예배 161218예배(최현섭:되어주는 이웃 그리고) 찬곤이 2016.12.19 2736
350 주일예배 161211인권주일예배(문경란:난민 예수) 찬곤이 2016.12.14 3209
349 주일예배 161204예배(정경일:다시, 길을 떠나며) 찬곤이 2016.12.05 3218
348 주일예배 161127예배(박철수:바리새인과 세리의 비유) 찬곤이 2016.11.29 3067
347 주일예배 161120평신도 강단교류예배(고승하:바닥에서 솟아오르는 평화) 찬곤이 2016.11.22 3039
346 주일예배 161113신학팀 주관예배(구원이야기의 평신도 신학성) 찬곤이 2016.11.14 3124
345 주일예배 161106추모예배(차옥숭:하느님 안에서 삶과 죽음은 하나) 찬곤이 2016.11.08 2763
344 주일예배 161030종교개혁주일(한완상:샬롬으로 만물을 새롭게) 찬곤이 2016.11.01 3245
343 주일예배 161023청년주관예배(소통에 대한 작은 기도들) 찬곤이 2016.10.25 2856
342 주일예배 161016예배(박명림:사회적 영성과 기도) 찬곤이 2016.10.17 3391
341 주일예배 161009예배(추응식:사랑이 밥 먹여 주냐?) 찬곤이 2016.10.10 3140
340 주일예배 161002예배(김이수:욥의 고난과 세 친구) 찬곤이 2016.10.05 4219
339 주일예배 160925추수감사예배(최만자:뒤돌아보니 모든 것이 당신의 은총이었습니다.-여호와 이레) 찬곤이 2016.09.26 2916
338 주일예배 160918예배(정경일:교회, 따듯한 세계의 작은 씨앗) 찬곤이 2016.09.20 2862
337 주일예배 160911예배(한완상-돌 쥔 주먹을 풀게하는 힘: 예수의 發善) 찬곤이 2016.09.12 3649
336 주일예배 160904예배(문현석:고통의 하나님, 하나님의 고통) 찬곤이 2016.09.07 2804
335 주일예배 160828예배(권오대:아인슈타인 성령고백) 찬곤이 2016.08.30 3216
334 주일예배 160821예배(신익상:할 수 있음에도 하지 않는 자유) 찬곤이 2016.08.23 2709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