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조회 수 80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평신도 공동체 새길교회에 관심 가져주시고 또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새길교회 친교부는 새길을 더 깊이 알고 싶어하시거나 참여를 원하시는 그리스도인 자매형제님들에게 새길의 신앙과 삶을 소개해드리는 새길 등나무 프로그램을 마련했습니다 (‘등나무의 꽃말은 따뜻한 환영입니다.)

이 프로그램은 새길을 찾아오신 자매형제님들과 새길교회 운영위원회, 부서, 소모임, 새길기독사회문원에서 활동하고 있는 교우들이 만나 서로 인사하고, 새길에 대해 궁금한 이야기, 하고 싶은 이야기를 편안히 나누는 기회입니다.

 

새길 등나무프로그램은 한 해 네 번(3, 6, 9, 12) , 2부로 나눠 진행합니다.

1부에서는 새길의 사람이라는 주제로 새길교회의 공동체적 삶의 방식에 대한 대화와 인사를 나누고,

2부에서는 새길교회의 신앙과 신학이란 주제로 심도있는  대화와 토론을 나눕니다.

 

새길교회 교우로 등록을 생각하시는 자매형제님들은 새길 등나무 프로그램을 참여하신 후 결정하시면 좋겠습니다.

 

20181차 등나무 프로그램 일정 및 장소

 12회를 동시에 진행합니다:

 325일 공동식사후 교직원 식당. 

 

새길을 더 깊이 알고 싶으신 자매형제님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문의: 새길교회 친교부

새길 등나무프로그램코디네이터 안인숙 자매

새길교회 친교부장 김근철 형제

새길교회 사무국 (02-555-6959)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3489 사는이야기 좋은 만남의 장소를 소개합니다. 강기철 2000.10.13 19268
3488 사는이야기 창신동에 있는 '청암교회'에서 새길교회 봉사부 앞으로 보내온 공문입니다. Webmaster 2000.10.13 6578
3487 사는이야기 알립니다. Webmaster 2000.10.13 5446
3486 사는이야기 몰라서 천세영 2000.10.13 5583
3485 사는이야기 우명미 자매님을 위해 천세영 2000.10.13 5836
3484 사는이야기 1월16일 청년부/대학부 모임에 나왔던 발제문의 일부 file 김정미 2000.10.13 5463
3483 사는이야기 전자공학 석사이상 채용 김종원 2000.10.13 5766
3482 사는이야기 김정미 자매님 글 잘 읽었어요 천세영 2000.10.13 5436
3481 사는이야기 봉사부활동 보고 -2000년 1월 이명섭 2000.10.13 5359
3480 사는이야기 은혜,사랑, 기쁨 가득한 수련회이기를 서문자 2000.10.13 4521
3479 사는이야기 천세영 선생님 답신이 늦어 죄송합니다. 김정미 2000.10.13 4831
3478 사는이야기 안녕하세요. webmaster입니다. Webmaster 2000.10.13 3995
3477 사는이야기 Re..안녕하세요. webmaster입니다. 박옥진 2000.10.13 4298
3476 사는이야기 새길의 옛 사진 모으기 강기철 2000.10.13 4407
3475 사는이야기 이게 새길인가요.... 2000.10.13 4277
3474 사는이야기 Re..이게 새길인가요.... 박옥진 2000.10.13 4138
3473 사는이야기 Re..이게 새길인가요.... 김정미 2000.10.13 3385
3472 사는이야기 억울합니다.. 이명섭 2000.10.13 3382
3471 사는이야기 염려님을 옹호합니다. 천세영 2000.10.13 3081
3470 사는이야기 오늘 5월 7일 주일에 드리려고 준비했던 기도문입니다. 천세영 2000.10.13 109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5 Next
/ 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