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조회 수 77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길교회를 찾아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시는  자매형제님께 감사드립니다.

새길교회의 친교부에서는 1년에 두번 <새교우와의 데이트> 라는 새교우와의 인사와 대화의 장을 마련합니다.

지난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의 <새교우와의 데이트>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이번에도 새길교회의 운영위원과,  부서의 리더들이 새교우를 환영하며 인사하고, 또 교회의 조직과 문화원등 교회 전반에 걸쳐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평소에 새길 교회에 대하여 궁금했던 것들을 거침없이 질문하고, 솔직하게 답변하는 대화의 자리를 통해

교회의 리더들과 더 가까워지고,

또 새길 교회의 다양한 부서를 통해  관심분야를 함께 연구하고 활동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그동안 새길교회를 찾아주셨거나,  또 관심을 가지고 계신 자매형제님들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일시 : 2017년 12월 17일 식사후 바로

장소 : 식당

참여: 새길교회에 출석하고 계신 미등록 교우 및 방문교우, 또는 새길 교회에 대해 관심있는 분.

참가운영위원: 신학위원, 운영위원장, 문화원 이사장, 문화원 원장,

참가부서 :  손길(봉사부), 동행(의료봉사), 친교부, 성가대, 새길살림, 새길행동 


문의: 새길 친교부 / 또는 새길문화원 사무국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3482 사는이야기 힘내세요 성영숙 2004.01.23 1481
3481 사는이야기 힘나는 글 1 성영숙 2002.11.29 1739
3480 사는이야기 희망의 노래를 보냅니다. file 김성환 2009.05.29 2149
3479 사는이야기 희망을 캐내는 일은 좋은겁니다. 1 나무 2004.11.08 1474
3478 기도 희망을 만드는 사람 이야기 최현섭 2011.04.22 9100
3477 사는이야기 희망을 가꿔가는 청춘의 계절이길... - 김종일 형제 새길 2004.03.18 1699
3476 기도 희나리 3 권오대 2013.12.26 2667
3475 사는이야기 흘러가는 여경모님의 글에 2 권오대 2009.05.18 1950
3474 사는이야기 휴대폰과 추어탕 식사 1 이상길 2005.09.19 1825
3473 사는이야기 휴가로 떠나는 봉사여행 - 미얀마 아이들과 함께 이강현 2005.07.13 1458
3472 사는이야기 휘영청 달 밝거든 청산네 놀러오소 2 손경호 2006.10.26 1749
3471 사는이야기 후기) 사회적 고통과 기억의 공간 2 file 김향미 2015.04.16 2282
3470 사는이야기 후기 - 사회적 고통과 기억의 공간, 4주간의 여정 3 file 이선근 2015.04.15 5049
3469 사는이야기 후기 6 이상길 2005.08.21 1663
3468 사는이야기 효순이와 미선이의 죽음을 슬퍼하며... 정경일 2002.07.05 1526
3467 사는이야기 획일화에서 다양성으로! 1 나무 2005.11.05 1913
3466 사는이야기 회개의 힘 4 김문음 2010.01.09 3212
3465 사는이야기 황우석을 바라보는 두 시선 [구역 예배 후 관련 소식] 3 file 권오대 2014.01.30 2781
3464 사는이야기 환경수칙 7계명 강기철 2002.08.16 1681
3463 사는이야기 환경 컵을 기증해 주실래요? 1 이순영 2005.12.27 15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5 Next
/ 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