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조회 수 16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길교회를 찾아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시는  자매형제님께 감사드립니다.

새길교회의 친교부에서는 1년에 두번 <새교우와의 데이트> 라는 새교우와의 인사와 대화의 장을 마련합니다.

지난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의 <새교우와의 데이트>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이번에도 새길교회의 운영위원과,  부서의 리더들이 새교우를 환영하며 인사하고, 또 교회의 조직과 문화원등 교회 전반에 걸쳐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평소에 새길 교회에 대하여 궁금했던 것들을 거침없이 질문하고, 솔직하게 답변하는 대화의 자리를 통해

교회의 리더들과 더 가까워지고,

또 새길 교회의 다양한 부서를 통해  관심분야를 함께 연구하고 활동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그동안 새길교회를 찾아주셨거나,  또 관심을 가지고 계신 자매형제님들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일시 : 2017년 12월 17일 식사후 바로

장소 : 식당

참여: 새길교회에 출석하고 계신 미등록 교우 및 방문교우, 또는 새길 교회에 대해 관심있는 분.

참가운영위원: 신학위원, 운영위원장, 문화원 이사장, 문화원 원장,

참가부서 :  손길(봉사부), 동행(의료봉사), 친교부, 성가대, 새길살림, 새길행동 


문의: 새길 친교부 / 또는 새길문화원 사무국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3495 사는이야기 2003.01.27 1554
3494 사는이야기 아직도 남편이 웬수로 여겨지시면... ... 1 박선옥 2009.02.20 2001
3493 사는이야기 기 적(1) 2 조봉기 2009.01.20 1563
3492 사는이야기 초보 교회 다니기- 별일 없이 주차봉사하기 3 김상현 2009.05.21 1858
3491 사는이야기 부르짖을 때 치유의 역사가 4 박선옥 2004.06.28 1558
3490 사는이야기 실언 한 번 봐주세요^^ 1 박선옥 2009.10.12 2190
3489 사는이야기 용산, 아직도 그곳에는 2 이상익 2009.10.19 2121
3488 사는이야기 으&#49968; 으&#49968; 금요성경 !! 박선옥 2009.03.16 1832
3487 사는이야기 박남미 자매님께 18 박선옥 2005.01.09 1785
3486 사는이야기 "여자들이 뭘 잘못하나요?" 손경호 2003.11.26 1606
3485 구역예배 1구역 12월 구역예배안내 1 현명금 2009.12.17 3861
3484 사는이야기 3월 강화무의탁독거노인, 중증 장애인 봉사 보고 5 조철호 2006.03.20 1570
3483 사는이야기 6 월 강화 독거노인 장애우식사 봉사보고 조철호 2006.06.24 1546
3482 사는이야기 6 월 강화 무이탁 독거노인 봉사 조철호 2007.06.22 1554
3481 사는이야기 감사기도:서문자 12 서문자 2004.08.14 1549
3480 사는이야기 구상 선생님의 "풀꽃과 더불어" 1 최종찬 2008.10.30 1560
3479 사는이야기 내 발을 씻기신 예수 -폴라포니 앙상블- 가효천 2003.08.28 1560
3478 사는이야기 다시 한번 부탁드립니다 조봉기 2008.08.04 1642
3477 사는이야기 성경공부 모임 광릉 수목원에 마음을 열다. 박선옥 2004.10.29 1552
3476 사는이야기 수백년 유배의 땅에 The Exile, 남창식 선교사님 생각 3 권오대 2009.10.27 40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5 Next
/ 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