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조회 수 155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히말라야 청년이 ‘화성 소금물’ 발견

네팔 출신 대학원생 루젠드라 오지하 연구 주도

FacebookTwitter

28일(현지시간) 미 항공우주국(NASA)이 발표한 화성 관련 중대 연구 결과를 주도한 연구원은 헤비메탈을 좋아하고 타임머신 발명을 꿈꾸던 네팔 출신의 25세 미국 대학원생인 것으로 밝혀져 관심이 쏠린다.

NASA는 이날 워싱턴DC의 본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화성에 액체 상태의 물이 소금물 개천 형태로 지금도 흐르고 있음을 보여 주는 강력한 증거가 발견됐다고 발표했다.

미국항공우주국(NASA)의 화성 괘도 정찰위성(MRO)에서 찍어 28일(현지시간) 공개한 사진. 화성 '가니' 분화구 벽면에 폭이 5m 내외, 길이가 수백m 정도의 가느다란 줄 형태들이 보인다. 과학자들은 영하 23도 이상으로 온도가 올라가면 생겼다가 그 아래로 온도가 내려가면 사라지는 것으로 보이는 이런 지형을 RSL(Recurring Slope Lineae)이라면서, RSL이 염화나트륨이나 염화마그네슘 등 염류를 포함한 물이 흐르면서 생기는 현상이라는 말했다.

미국항공우주국(NASA)의 화성 괘도 정찰위성(MRO)에서 찍어 28일(현지시간) 공개한 사진. 화성 ‘가니’ 분화구 벽면에 폭이 5m 내외, 길이가 수백m 정도의 가느다란 줄 형태들이 보인다. 과학자들은 영하 23도 이상으로 온도가 올라가면 생겼다가 그 아래로 온도가 내려가면 사라지는 것으로 보이는 이런 지형을 RSL(Recurring Slope Lineae)이라면서, RSL이 염화나트륨이나 염화마그네슘 등 염류를 포함한 물이 흐르면서 생기는 현상이라는 말했다. ⓒ NASA

이는 화성에 외계 생명이 존재할 가능성을 시사하는 것으로, 화성에 물이 존재했던 흔적 등은 이전에도 발견된 바 있으나 지금도 흐른다는 증거가 제시된 것은 처음이다.

미국 IT 전문매체 씨넷 등 외신에 따르면 이번 연구 논문의 제1저자인 네팔 출신의 루젠드라 오자(25)는 현재 애틀랜타주 조지아공과대(조지아텍)에서 행성학 박사 과정을 밟고 있는 연구원이다.

히말라야 산맥이 있는 네팔에서 살다가 10대 때 가족과 함께 미국으로 이주해 애리조나주 투손에 정착한 그는 애리조나대 학부생이던 2010년 이 대학의 고해상도 이미징 과학 연구(HiRISE)팀 책임자인 앨프리드 매큐언 교수와 함께 화성에 물이 흐른다는 결정적 증거인 RSL(Recurring Slope Lineae)을 처음 발견했다.

RSL은 화성 표면의 상대적으로 따뜻한 일부 지역에서 여름에 나타났다가 겨울에 사라지는 가느다란 줄 형태의 지형으로, 오자와 HiRISE팀 연구원들은 RSL이 염류를 포함한 물이 흐르면서 생기는 현상이라는 것을 밝혀냈다.

28일(현지시간)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기자회견을 통해 공개한 '화성의 소금물 개천'을 발견한 네팔 출신 과학자 루젠드라 오지하. 조지아 공과대(조지아텍) 대학원생인 그는 애리조나대(UA) 학부생 시절이던 2010년 이 지형을 발견했으며, 이번 연구를 통해 이 지형의 정체가 염류가 녹은 물이 액체 상태로 흐르면서 생긴 것이라는 점을 밝혔다. 사진은 그가 UA 학부생이던 시절의 모습.

28일(현지시간)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기자회견을 통해 공개한 ‘화성의 소금물 개천’을 발견한 네팔 출신 과학자 루젠드라 오지하. 조지아 공과대(조지아텍) 대학원생인 그는 애리조나대(UA) 학부생 시절이던 2010년 이 지형을 발견했으며, 이번 연구를 통해 이 지형의 정체가 염류가 녹은 물이 액체 상태로 흐르면서 생긴 것이라는 점을 밝혔다. 사진은 그가 UA 학부생이던 시절의 모습. ⓒ 애리조나대 뉴스 웹사이트

앞서 2011년 오자는 공동 저자로서 화성이 따뜻할 때에는 액체가 흐른다는 내용의 연구 논문을 과학저널 ‘사이언스’에 발표,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당시 오자는 “우연한 발견이었다”며 “화성 표면에 일어난 변화를 발견했고 자세히 살펴본 결과 지금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현상이었다”고 말했다.

현재 학회 참석 차 유럽에 머물고 있는 오자는 씨넷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RSL 발견에 대한 연구 내용은 애초 학부 졸업 논문 격이었다고 소개하면서 이 연구가 이렇게 큰 반향을 일으킬지는 예상 못했다는 뜻을 내비쳤다.

그는 “난 우주생물학자도, 행성과학자도 아니고 이제 겨우 25살, 엄밀히 말하면 박사학위를 준비하는 대학원생일 뿐”이라고 말했다.

오자는 고등학교 시절 공상과학소설에 빠져 타임머신을 발명할 날을 꿈꾸는 과학 소년이었다.

그는 네팔에서 거주할 당시 주위에 있는 높은 산들에 대해 관심을 뒀고 이러한 산에 대한 관심은 물리학과 지질학에 대한 흥미를 불러왔다. 결국 그는 애리조나 대학에서 지구과학을 전공하게 됐다.

오자의 개인 홈페이지에는 머리를 기른 그가 밴드에서 기타를 연주하며 노래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배경으로 깔려 있다.

데스메탈을 좋아한다는 그는 “예전에 음악을 하면서 가난했기 때문에 돈을 벌 수 있을 줄 알고 과학으로 온 건데 여기도 돈은 별로 안 된다”며 웃으며 답했다고 씨넷은 전했다.

오자는 조지아텍에서의 박사 과정이 1년 정도 남았고 NASA의 화성 연구에도 참여하고 있지만 지난 4월 고국 네팔에서 발생한 대지진 연구에도 많은 시간을 쏟고 있다면서 자신은 과학분야에서 뭐든지 하는 사람(jack of all trades)임을 강조했다고 씨넷은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2850 사는이야기 6/12(월) 용유도 갯벌 /고기잡이 참가 신청 받습니다. 이상길 2017.06.05 693
2849 사는이야기 [새책] 『신정-정치 : 축적의 법과 국법의 이위일체 너머』(윤인로 지음) 출간되었습니다! 다지원 2017.04.06 1247
2848 사는이야기 류홍렬 형제님을 추모합니다. 2 정대현 2016.12.31 1569
2847 사는이야기 어제 3구역모임 신반포에서..... 4 김희준 2016.12.10 1515
2846 사는이야기 2014년 기사. 민중신학 국제 컨퍼런스 이상길 2016.07.31 1718
2845 사는이야기 평신도 사제 최규삼 형제님을 추모합니다. 2 정대현 2016.07.30 1604
2844 사는이야기 막달라마리아 복음, 유다복음 2 file 바람소리 2016.07.23 1951
2843 사는이야기 기본소득 세계대회가 한국에서 있습니다. file 박용환 2016.07.07 1481
2842 사는이야기 2016년 새길 즐건 운동회 모습입니다. 차안고니 2016.06.20 1181
2841 사는이야기 중국 북경에서의 휴일 하루 file 이상길 2016.05.08 1280
2840 사는이야기 봉사부, 수선화의집 방문후기(20160424) 3 file 성상경 2016.04.24 1521
2839 사는이야기 오강남 교수의 에센셜 노장 특강 "회통"-노자와 만나고, 장자와 소통한다 성소은 2016.02.07 1967
2838 사는이야기 소감. 버니 샌더스 연설 동영상. "정의란 받고 싶은 만큼 대접하는 것" 5 이상길 2016.02.06 2178
2837 사는이야기 [곁] 주관 세월호 유가족과 함께 드리는 예배를 다녀와서 1 file 새길 2016.02.02 1451
2836 사는이야기 2016년 새길나무 2 file 새길 2016.01.01 1520
2835 사는이야기 성요한 신부님 김성진 2015.12.08 1765
2834 사는이야기 11월1일 "달라지는 세상 - 스마트폰 잘 활용하기" 3 이상길 2015.10.20 1651
» 사는이야기 네팔 출신, 루젠드라 오지하 연구 - ‘화성 소금물’ 발견 권오대 2015.10.01 1558
2832 사는이야기 네팔에 빵을 공급 하고있습니다 1 file 조봉기 2015.07.29 1954
2831 사는이야기 한홍구 교수, ‘반헌법행위자 열전’ 편찬 특별기고 2 새길 2015.07.18 23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