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250.4.128) 조회 수 462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 12월 23일 금요일 오후, 마포에 있는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에

노은기 선교부장, 이일영 형제, 문경란 자매, 이선근 형제가 새길교회의 북한돕기 특별 헌금을 전달하고자 찾아갔습니다.

 

빼곡한 사무실 안쪽에서 우리는 많은 이야기를 듣게 되었습니다.

주로 북한 어린이들의 영양실조 현황과 그 가족들의 고통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1플래카드SL742951.JPG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 플래카드 : 둥글둥글한 한반도 지형과 녹색이 평화롭게 보입니다.>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2대화SL742954.JPG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3대화SL742952.JPG

<함께 사진 1 : 왼쪽에 보라색옷을 입고 계신 분이 사업을 담당하시는 홍상영 사묵국장님입니다.>

 

최근 이 단체에서는 국수를 북한의 한교를 통해 아이들에게 전해 주고 있다고 합니다.

이렇게 받은 국수는 각 가정에서 배추와 감자 등을 넣어 끓여 먹는다고 합니다.

사실 이런 음식이 있는 건 아니고 먹을 것이 없어 새롭게 만들어 먹는 음식이라 하네요.

국수 10묶음이면 2달을 먹고 살 수 있다는 말에 마음이 무척 안타까웠습니다.

양념류는 있는지 물어 보니,

당연히 전혀 없다고 하며 혹 있다고 하더라도 기름을 전혀 먹지 못해 아마 설사를 하게 될 거라 하네요..

 

올리비 유, 포도씨 유, 현미 유, 버터, 마아가린 등 온갓 기름과 영양들로 넘치는 우리의 모습을 반추하며

가슴 한 켠 아릿한 고통이 함께 공명하던 시간이었습니다.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4전달SL742959.JPG

<함께 사진 2 : 새길교회의 헌금 모금액 455만원을 북한 어린이를 돕는데 사용하도록 전달했습니다.>

 

우리는 지난 12월 초 모금했던 455만원을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에 전달하며

북한의 어린이를 돕는데 사용해 달라고 부탁드렸습니다.

 

한 할아버지 할머니를 두었지만 지금은 서로를 형제라고 말하지 못 할 정도로 서로의 앞엔 무서운 철책이 있습니다.

평화롭게 함께 얼굴 부비며 가족으로 사랑을 나눠야 할 터 턱밑까지 오른 속상함이 울컥했더랬습니다.

이 상황을 열강들과 정치 지도자들은 또 여러가지로 이용하고 조정하는 것 또한 속상할 따름이었습니다.

게다가 이 상황에서 가난한 북한의 어린이들이 굶고 있으며 그 삶이 처참하다는 말에 안타까움으로 발을 굴러야 했습니다.

 

헌금으로 함께 하시고 기도로 함께 해 주신 교우들의 정성을 빠짐없이 전달하고 왔으나

여전히 더 무언가를 해야 하지 않나.. 하는 마음 가져 보며 함께 해 주신 모든 교우들께 감사드립니다.

부디 새길교회의 이 정성이 씨앗이 되어 남북관계가 평화롭게 꽃이 피어 주기를 기도해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길교회/새길기독사회문화원 웹진 [새길엽서] 창간호 (2019년 여름호) file 새길 2019.07.04 357
공지 새길교회 서로돌봄기금 계좌번호 안내 새길 2019.05.03 468
공지 새길교회 헌금 계좌번호 안내 새길 2019.02.28 543
공지 새길교회 예배 장소 file 새길 2016.12.22 9243
공지 사전 동의없이 사진촬영 등을 할 수 없음을 알립니다 새길 2012.11.04 22542
공지 홈페이지 관리규정을 만들었습니다 file 새길 2012.05.27 22023
1020 2012년 1/4분기 문화원에 회비를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새길 2012.04.13 2265
1019 2011년 4/4분기 문화원에 회비를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새길 2012.03.22 2660
1018 수다로 푸는 성서 이야기(with 최만자) 모임 시작~ 5 새길 2012.03.20 3063
1017 2012년 봄 일요신학강좌 안내 1 file 새길 2012.03.17 4897
1016 4월 8일 부활절 세례식 안내 새길 2012.03.16 3859
1015 [계간] 새길이야기 45호 봄호 발간-새길이야기 보내기 운동에 동참 부탁드립니다. file 새길 2012.03.14 3043
1014 [신간안내] 문 두드리는 소리 1, 2 file 새길 2012.03.14 3056
1013 여선교회 성경공부 개강합니다~(3/16) 1 새길 2012.03.13 2884
1012 새벽의 4인(Operation daybreak)-신은교회, 학선교회 방문기 3 최순님 2012.03.08 3777
1011 새길교회 창립 25주년 기념 정기포럼:청년들, 왜 변혁을 열망하는가? 새길 2012.03.07 2884
1010 영상물 [다메섹 가는 길]을 시작합니다. 새길 2012.03.04 2838
1009 [새길칼럼]을 연재합니다. 5 새길 2012.03.02 8036
1008 너른마당에 [새길25주년특집]이 생겼습니다. 새길 2012.03.02 8978
1007 새길교회 창립 25주년 기념 Homecoming Day 1 새길 2012.03.01 3577
1006 사진을 구합니다 !! file 새길 2012.02.02 3450
1005 2012년 운영위원회와 조직 file 새길 2012.01.19 13505
1004 2012년 부서신청 file 새길 2012.01.18 2389
1003 2012년 문화원 정기총회 새길 2012.01.18 2317
1002 2012년 새길교회 공동의회 1 file 새길 2012.01.10 3646
»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을 다녀 왔습니다. 2011.12.23 1 file 새길 2011.12.27 4625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9 Next
/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