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조회 수 4969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 12월 23일 금요일 오후, 마포에 있는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에

노은기 선교부장, 이일영 형제, 문경란 자매, 이선근 형제가 새길교회의 북한돕기 특별 헌금을 전달하고자 찾아갔습니다.

 

빼곡한 사무실 안쪽에서 우리는 많은 이야기를 듣게 되었습니다.

주로 북한 어린이들의 영양실조 현황과 그 가족들의 고통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1플래카드SL742951.JPG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 플래카드 : 둥글둥글한 한반도 지형과 녹색이 평화롭게 보입니다.>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2대화SL742954.JPG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3대화SL742952.JPG

<함께 사진 1 : 왼쪽에 보라색옷을 입고 계신 분이 사업을 담당하시는 홍상영 사묵국장님입니다.>

 

최근 이 단체에서는 국수를 북한의 한교를 통해 아이들에게 전해 주고 있다고 합니다.

이렇게 받은 국수는 각 가정에서 배추와 감자 등을 넣어 끓여 먹는다고 합니다.

사실 이런 음식이 있는 건 아니고 먹을 것이 없어 새롭게 만들어 먹는 음식이라 하네요.

국수 10묶음이면 2달을 먹고 살 수 있다는 말에 마음이 무척 안타까웠습니다.

양념류는 있는지 물어 보니,

당연히 전혀 없다고 하며 혹 있다고 하더라도 기름을 전혀 먹지 못해 아마 설사를 하게 될 거라 하네요..

 

올리비 유, 포도씨 유, 현미 유, 버터, 마아가린 등 온갓 기름과 영양들로 넘치는 우리의 모습을 반추하며

가슴 한 켠 아릿한 고통이 함께 공명하던 시간이었습니다.

 

 

 111223_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04전달SL742959.JPG

<함께 사진 2 : 새길교회의 헌금 모금액 455만원을 북한 어린이를 돕는데 사용하도록 전달했습니다.>

 

우리는 지난 12월 초 모금했던 455만원을 <우리 민족 서로돕기 운동>에 전달하며

북한의 어린이를 돕는데 사용해 달라고 부탁드렸습니다.

 

한 할아버지 할머니를 두었지만 지금은 서로를 형제라고 말하지 못 할 정도로 서로의 앞엔 무서운 철책이 있습니다.

평화롭게 함께 얼굴 부비며 가족으로 사랑을 나눠야 할 터 턱밑까지 오른 속상함이 울컥했더랬습니다.

이 상황을 열강들과 정치 지도자들은 또 여러가지로 이용하고 조정하는 것 또한 속상할 따름이었습니다.

게다가 이 상황에서 가난한 북한의 어린이들이 굶고 있으며 그 삶이 처참하다는 말에 안타까움으로 발을 굴러야 했습니다.

 

헌금으로 함께 하시고 기도로 함께 해 주신 교우들의 정성을 빠짐없이 전달하고 왔으나

여전히 더 무언가를 해야 하지 않나.. 하는 마음 가져 보며 함께 해 주신 모든 교우들께 감사드립니다.

부디 새길교회의 이 정성이 씨앗이 되어 남북관계가 평화롭게 꽃이 피어 주기를 기도해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길교회 서로돌봄기금 계좌번호 안내 새길 2019.05.03 1090
공지 새길교회 헌금 계좌번호 안내 새길 2019.02.28 1268
공지 새길교회 예배 장소 file 새길 2016.12.22 11273
공지 사전 동의없이 사진촬영 등을 할 수 없음을 알립니다 새길 2012.11.04 23493
공지 홈페이지 관리규정을 만들었습니다 file 새길 2012.05.27 22778
1045 2012년 3/4분기 문화원에 회비를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새길 2012.10.24 2930
1044 2012년 가을 새길교회 평화의 씨앗나눔 바자회 3 새길 2012.10.23 2939
1043 2012 가을 일요신학강좌 안내 (강의일정 연장) 1 새길 2012.10.20 3474
1042 열린 신학강좌 <새길신학아카데미> 6기 강좌 안내 새길 2012.10.20 2817
1041 기획토론 : 민생경제, 어찌할 것인가? 새길 2012.10.08 3141
1040 봉사부에서 철원 '평화의 씨앗들-철원 교회'에 다녀왔습니다. 2012.09.23. 3 file 최순님 2012.09.25 3993
1039 <청춘데이트, 한인섭과 일촌맺기> 두 번째 모임에 참석하세요~ 3 file 새길 2012.09.21 3150
1038 오성기 형제님과 함께하는 <산행> 일정 안내 8 새길 2012.09.07 3446
1037 2012년, 새길교회 여름수련회 안내(추가안내) 4 file 새길 2012.08.03 8669
1036 "기쁨과 슬픔도 감사~"-'수선화의 집'을 다녀와서 3 file 최순님 2012.07.19 4766
1035 2012년 2/4분기 문화원에 회비를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새길 2012.07.12 2815
1034 기획토론 : 종북논쟁의 허와 실 새길 2012.07.11 3288
1033 소박한 밥상과 <수선화의 집> 3 file 최순님 2012.06.19 3877
1032 새길 재미난 운동회 1 file 새길 2012.05.17 4703
1031 2012 봄 일요신학강좌 이야기(4-종강) 4 새길 2012.04.30 3750
1030 고려산 진달래 산행 이야기 (사진안보이는오류수정) 1 file 새길 2012.04.30 3672
1029 고려산 진달래 산행 안내 2 새길 2012.04.26 6235
1028 2012 봄 일요신학강좌 이야기(3) 3 새길 2012.04.23 3215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61 Next
/ 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