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2010.05.10 14:03

민들레의 전설

조회 수 3927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f.gif  민들레의 전설

 

          옛날 노아의 대홍수가 일어날 무렵의 일입니다.

          땅에서 사는 사람들이 끊임없이 죄를 범하자 하나님께서는 악한 인간들을 멸망시키기로 하셨습

         니다.

 

          하나님은 노아에게 말씀하셨습니다.

          40일 동안 온 땅에 비가 내려 홍수가 날 것이니 큰 방주를 만들고 짐승 한 쌍씩을 태우라고요.

          동물들을 차례차례 방주에 태우고 나니, 정말로 하늘에서 굵은 빗줄기가 떨어지기 시작했습니다.

 

          "홍수가 났다. 모두 몸을 피하자!" 방주에 못 탄 짐승들은 뒤늦게야 야단법석을 떨었습니다.

          "진작 노아 할아버지의 말을 들을 걸 그랬어."

          "노아 할아버지를 미친 사람으로 취급하는 걸 보고 이렇게 될 줄 알았다구."

          작은 꽃들이 떠들어 댔습니다. 민들레도 친구들의 걱정을 했습니다.

 

           "사슴이랑 토끼는 배에 탔을까? 발이 빠르니까 무사히 올라탔을 거야."

           어느덧 물이 민들레의 발꿈치까지 올라왔습니다.

           발이 땅에 붙어 있는 민들레는 꼼짝도 할 수가 없었지요.

           민들레는 겁에 질렸습니다.

           "아아, 이 일을 어쩌면 좋아. 이대로 가면 난 죽고 말텐데."

           하늘에서 계속 퍼붓던 장대 같은 비는 조금 있으려니까 민들레의 허리까지 찼습니다.

           민들레는 얼마나 애가 탔던지 머리가 하얗게 세어 버렸습니다.

           "하나님, 이 보잘것없는 식물을 살려 주십시오. 저를 구원해 주옵소서."

 

           물은 이제 민들레의 턱 밑까지 차올랐습니다.

           조금만 더 있으면 민들레는 이제 흙탕물 속에 잠기고 말 수밖에 없는 처지였습니다.

           그 때 하나님은 민들레의 기도를 듣고 불쌍히 여겨 구해 주시기로 마음먹었습니다.

           갑자기 바람이 씽 하고 불어오더니 민들레 씨를 멀리멀리 날렸습니다.

 

           민들레 씨는 하늘을 날며 사방을 휘휘 둘러보았습니다.

           세상은 온통 물로 뒤덮여 있었습니다.

           살아 있는 생물이라곤 아무것도 없었습니다.

 

           하나님은 민들레씨를 노아의 방주 지붕 위에 살짝 올려놓으셨습니다.

           방주의 지붕 위에 앉아 있던 민들레씨는 조그만 구멍으로 방주 안을 들여다보았습니다.

           거기에 있는 동물들은 모두 하나님께 감사하고 있었습니다.

           마침내 비가 그치고 물이 빠지기 시작했습니다.

           민들레씨는 산중턱 양지바른 곳에 내려앉아 다시 방긋 웃는 노란 꽃을 피우게 되었습니다.

           민들레는 낮에는 어여쁜 얼굴로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였으며,

           해가 없는 밤이면 고개를 숙이고 조용히 잠이 들게 된 것을

          하나님께 감사하며 살게 되었습니다.

 

0 7.jpg

 

  • ?
    이현아 2010.05.10 21:47

    정말 아름다운 민들레 꽃 사진과 함께 좋은 글 남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우리 어린이들도 민들레와 같이..훨훨 날아 감사하면서 성장하기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4 6월 셋째 주 어린이예배(6/20) 이현아 2010.06.20 3552
473 6월 둘째 주 어린이예배(6/13) 2 이현아 2010.06.16 3458
472 여름맞이 소풍^^* 9 file 이현아 2010.06.06 4063
471 6월 첫째 주 어린이예배(6/6)-여름맞이 소풍 file 이현아 2010.06.06 3648
470 5월 다섯째 주 어린이 예배(5/30) 이현아 2010.05.31 3299
469 5월 넷째 주 어린이 예배(5/23) 이현아 2010.05.31 3328
468 5월 셋째 주 어린이 예배(5/16) 이현아 2010.05.21 3282
467 새길 어린이부에 관하여 5 배정은 2010.05.18 3315
466 5월 둘째 주 어린이 예배(5/9) 1 이현아 2010.05.10 3563
» 민들레의 전설 1 강기철 2010.05.10 3927
464 5월 첫째 주 어린이 예배(5/2) 5 file 이현아 2010.05.02 3687
463 4월 넷째 주 어린이 예배(4/25) 이현아 2010.04.25 3255
462 4월 셋째 주 어린이 예배(4/18) 1 이현아 2010.04.24 3397
461 새봄 같은 새길 아이들 3 file 안진희 2010.04.21 3673
460 4월 둘째 주 어린이 예배(4/11) 이현아 2010.04.17 3544
459 4월 첫째 주 어린이 예배(4/4 부활절) 이현아 2010.04.10 4422
458 3월 넷째 주 어린이 예배(3/28) 4 file 이현아 2010.04.01 4752
457 3월 셋째 주 어린이부 예배 (3월 21일) 이현아 2010.03.27 3470
456 3월 둘째 주 어린이예배(3/14) 이현아 2010.03.14 3927
455 3월 첫째 주 어린이 예배 이현아 2010.03.13 353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